청산은 나를보고

나옹선사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라

김태봉 기자

작성 2020.05.16 03:50 수정 2020.05.20 21:15



靑山兮要我

 

懶翁禪師

 

靑山兮要我以無語 蒼空兮要我以無垢

聊無愛而無憎兮 如水如風而終我

 

靑山兮要我以無語 蒼空兮要我以無垢

聊無怒而無惜兮 如水如風而終我

Copyrights ⓒ 푸른문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