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맞춤아트홀, 경기문화재단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 공모 선정

최영석 기자

작성 2020.06.03 18:37
어쿠스틱앙상블'재비'프로필사진<사진=안성시청 제공>

안성시 안성맞춤아트홀은 경기문화재단의 ‘2020년 공연장 상주단체육성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공연장 상주단체 어쿠스틱앙상블재비와 함께하게 됐다고 3일 밝혔다.

 

경기문화재단의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 사업은 지역 공연장을 거점으로 우수한 예술단체가 상주하며단체의 예술 활동 역량을 강화하고 우수 작품 제작 발표를 촉진하여 시민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자 운영되는 사업이다.

 

어쿠스틱앙상블재비는 8인의 남자들로 구성된 단체로팀 이름 [재비]란 국악에서 악기를 연주하거나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전문 예술인을 이르는 순수 우리말이다.

 

2회 대한민국 대학국악제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재비는 다소 정적이라는 우리음악에 대한 선입견을 깨며 우리음악이 나아가야 할 젊은 국악의 비전을 제시하고자 국악을 기반으로 Acoustic Music, Live Music을 추구하며 재비만의 음악을 선보이고 있다.

 

앞으로 안성맞춤아트홀은 상주단체 어쿠스틱앙상블재비와 협업하여 <찾아가는 교실음악회>, <청춘안성으로 온 재비>, <바우덕이 축제 콘서트>,<안성시의 문화콘텐츠를 활용한 신작등 다양한 계층의 요구가 충족되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공연할 계획이다.

 

안성맞춤아트홀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시행되는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을통해 안성시에 다양한 공연이 마련되고 상주단체와의 협력을 통한 공연장 활성화와 안성시의 공연예술 발전이 기대된다.”면서 상주단체 어쿠스틱앙상블재비가 안정적 창작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푸른문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영석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민원뉴스